search

인기 검색어 :
마이퍼스트레이디, 오르시아, 아씨한복, 서울웨딩타워, 라루체, 상록아트홀, 달빛스쿠터, 더헌트맨, 스타시티 아트홀
닫기

magazine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일이 즐거운, 웨딩플래너 임사랑 주임
조회수 :
6637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것이 즐거운 제게 웨딩플래너라는 직업은 천직이에요.”


“평소 친화력이 좋다는 말을 많이 들었어요.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웨딩플래너라는 직업은 제게 천직이에요.” 웨딩플래너라는 직업 특성상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환경이 잦아 부담이 될만도 한데 임사랑 플래너에게는 오히려 그 부분이 가장 매력적이다. 다양한 사람들과 교류하고 알아가는 과정 자체가 임사랑 플래너에게는 여전히 즐겁다.

진로에 대해 고민하던 시절, 임사랑 주임은 일을 하기 위해서는 그 일이 즐겁게 느껴져야 한다는 생각을 했다.

“웨딩플래너로 일하면서 실제로 항상 즐겁게 일할 수 있어서 매력적이에요. 제가 알고 있는 정보와 내용들을 신랑신부님께 알려드리고 좋은 선택지를 추천해 드렸을 때 신랑신부님께서 만족하시는 모습을 보면 정말 뿌듯하고 보람이 느껴진답니다.”





“막막한 결혼 준비에 있어서 도움이 되어드리고 싶어요.”

결혼을 준비하려고 할 때 도무지 무엇부터 시작해야 하는지 모르는 사람이 대부분이다. “일을 하시면서 결혼까지 준비하시려면 사실 굉장히 벅차고 힘드실 거예요. 일정을 잡고 관리를 하는 것이 버겁기 때문에 그런 부분을 제가 빠르고 정확하게 커버해 드리면 한결 수월하게 느끼실 거예요. 시간도 정보도 없는 막막한 상태에서 저를 만나신 신랑신부님들이 편안하고 즐겁게 결혼을 준비하실 수 있도록 돕고, 혹시 놓친 부분은 없는지 체크하는 것이 제 역할이에요.”

“사람과 사람이 만나는 일이기에 서로 진심으로 대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그래서 어떻게 하면 신랑신부님에게 제 진심이 잘 전달될 수 있을까 고민하죠. 귀한 시간을 내서 저를 찾아주시는 신랑신부님들께 보다 알찬 정보를 드리기 위해 제가 직접 자료를 하나하나 만든답니다.” 남들보다 몇 배는 더 노력하는 성향의 임사랑 플래너는 아주 작은 것이라도 신랑신부에게 도움이 된다면 뭐든 한다고 말했다.










'말'의 중요성을 누구보다 잘 아는 임사랑 플래너는 한마디를 하더라도 신중하다.

회사에 대한 애정을 듬뿍 표현하는 임사랑 플래너. ”웨딩앤에서 웨딩플래너로 일하면서 이 직업에 흥미와 보람을 느낄 수 있어 행복해요. 좋은 사람들을 많이 만날 수 있다는 것도 웨딩앤 덕분이에요.”

결혼을 준비하는 신랑신부들에게 조언 한마디를 부탁했다. 임사랑 주임은 '말'이 가장 중요하다고 했다.

“칭찬은 고래도 춤을 추게 한다는 말이 있잖아요. 정말 말 한 마디가 상대방의 기분을 좌우하기 때문에 신중하게 그리고 적절하게 사용해야 해요. 실제로 서로 존중하는 말투를 사용하는 신랑신부님들을 보면 다투는 일이 거의 없어요.”

일을 하면서 받는 스트레스를 어떻게 해소하냐는 질문에는 “저의 상황과 마음을 가장 잘 이해해 주실 수 있는 팀장님과 대화를 나눠요. 같은 업계에 있다는 것만으로도 제 상황을 잘 알아주실 수 있거든요. 그렇게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마음을 다잡고 복잡한 머릿속을 정리할 수 있어요.” 라며 진중한 모습을 보였다.





인생의 밀도가 남들보다 더 촘촘한 임사랑 주임의 진심이 빛난다.

“사회생활을 굉장히 일찍 시작한 편인데요. 일하던 중 크게 사고가 났던 적이 있었어요. 그때 스스로 관리하지 않으면 안되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그때부터 지금까지 몸과 정신을 꾸준하게 관리하고 있답니다.”라고 말하는 임사랑 플래너는 인생을 대하는 태도가 남다르다. “일 잘하는 플래너, 믿음 가는 플래너, 진심을 다하는 플래너라는 말을 듣고 싶어요. 앞으로 더 많은 신랑신부님께서 임사랑 플래너를 찾아주시는 그날까지 열심히 일하겠습니다.”



Editor / 웨딩앤 편집부

instagram